안드로이드펍 가기
안드로이드 넷북에 대한 관심에 이어 넷북에 대한 글을 포스팅합니다.

Bsquare가 공식적으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현재는 삭제되었습니다.) 이전에 Adobe Flash Lite를 포팅하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던 그러나 어디에 납품하는지는 밝히지 않았던 바로 그 Bsquare에서 Dell의 Netbook을 타겟으로 작업하고 있다고 기사를 냈습니다.

안드로이드 넷북에 대한 흐름을 이전에 간단히 정리는 했지만 마이너 회사들은 이름을 알리기 위해서 작은 틈을 파고들려고 출시를 계획하고 있지만 메이져 회사는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다는 정도의 입장을 말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Dell이 상당히 구체적으로 Flash 포팅까지 진행하고 있다는 사실은 의외입니다. 지금 출시를 선언한 안드로이드 넷북들은 베이포웨어라는 생각이었지만, 메이저 회사들이 제대로 포함되서 작업하고 있다는 것이 밝혀진 이상 언제 큰건이 터질지 모르는 상황이 됐습니다. Dell의 OpenHandsetAlliance의 참여가 이번달 말에 발표된다는 루머들과도 연결되서 돌아가고 있네요.

사실상 넷북의 정의가 ATOM과 Windows를 탑재한 미니 랩탑으로 굳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쉽지 않은 싸움이 되겠지만 제조업체들은 둘 사이(ARM+안드로이드, ATOM+윈도우즈)에 경쟁에 불을 붙여야 낮은 가격에 칩셋과 OS를 공급받을 수 있다는 것을 잘아는 것이지요.

안드로이드 넷북을 이야기할때 빠지지 않고 언급되고 있는 통신사의 존재도 흥미롭습니다. T-Mobile과 HTC가 새로운 넷북을 준비하고 있다는 루머와 Adobe Flash도 처음에는 탑레벨의 통신사와 작업하고 있다는 이야기가 있엇습니다. 엄청난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넷북에서 네트워크 연결은 필수이고 그곳에 통신사가 개입이 안되어있을 수 없는 것이지요. 통신사는 단순히 핸드폰을 유통시키는 것이 아니라 인터넷에 연결이 필요한 모든 기기를 유통시키는 회사로 확실히 자리 잡고 있습니다. 네트웍이 컴퓨팅의 플랫폼이 되는 시대에 더 많은 기기들이 인터넷으로의 연결을 필요로하고 있다는 점에서 통신사가 새로운 시대에 어떻게 모양을 만들어나갈 수 있을지는 기대도 우려도 많이 되는 부분입니다. 여기에 대한 제 의견은 '플랫폼을 만들되 폐쇄적이어서는 경쟁력을 가질 수 없다'는 것인데 안드로이드와 연결시켜서 자세한 내용은 이번 달 말까지 자료를 정리해서 올리겠습니다. 

올해 안에 나오는 안드로이드 기반 넷북들은 작년 G1이 그랬던것 처럼 개그에 가까울 수도 있습니다. (저는 G1을 개그라고 생각했는데 100만대나 팔리다니요 ㅜㅜ) 그러나 새로운 넷북들이 전체 그림에서 어떤 역할을 하게 되는 것인지 생각한다면 절대 개그가 될수 없겠지요 :)

더욱 큰 시장으로의 성장에서 오는 경제적 효과를 생각할때 개방과 표준화라는 키워드로 막혀있는 물꼬를 터줄 필요가 있는데 그것이 안드로이드 있니다. (그중 하나가 한글 접촉식 키보드이기도 하구요). 안드로이드도 곧 포화상태가 될 것이고 새로운 기회도 많이 줄 수 있을것이라고 하시는데 제 생각에 안드로이드는 아직 시작도 안했습니다. 항상 좋은 기술과 비젼이 시장에서 성공하지는 못합니다만 안드로이드는 서서히 괘도에 진입하고 있네요. 안드로이드가 새로운 미래를 보여주기를 기대해봅니다.

안드로이드펍 가기
Add to Google Read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리 2009.05.07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계 굴지의 기업들이 침을 질질질 흘리고 있는건 사실인듯하네요.

    어제 Dev폰을 받아서 잠시 사용해보았는데..

    컴으로 sdk쓸때랑은 확실히 다른느낌입니다.

    핸드폰의 진화 화이팅!! (포켓몬인가;).. 이네요~;;=ㅅ=;

  2. 리카르도 2009.05.07 1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식은 많은데.. 언제 나오는건지 모르겠네요.
    다음달을 기해 빠른 속도전이 펼쳐지길 기대해봅니다.

    • 회색 2009.05.07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TC Magic이 성공을 거둔다면 다들 안달하게 되겠지요. G1과 다르게 Magic의 경우 훨씬 많은 나라와 통신사에서 출시를 추진하고 있으니 기대를 해도 좋을듯합니다. 넷북은 아직 먼 이야기 같지만요..

  3. 김상우@VCNC 2009.06.04 1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봤습니다.

    정말 가능성이 무한한 플랫폼인 것 같습니다.

    포스팅에 도움이 많이 됬습니다 ^^

    트랙백 하나 걸어둡니다~

  4. Famous Stars Hats 2012.04.23 15: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s for the post. It's usefull for me.

  5. Discount NBA Hats 2012.04.24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Good article, it makes me very interested. Thank you for your shar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