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펍 가기
컬러노트가 4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하였습니다. 관련기사 (머니투데이, 블로터) 대 기록이지만 무료 어플이고 그 흔한 광고 하나 달려 있지 않으니 수익은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국내에서 안드로이드펍 운영자, 안드로이드 전도사 및 블로거로 오랫동안 활동했지만 컬러노트 개발자라는 것을 따로 알리지도 않았고 앱 자체도 홍보를 많이 하지는 않았습니다만 이번에 컬러노트+컬러라이트+컬러딕트 통합 10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하면서 회색은 본질이 개발자라는 것을 다시 한번 알리고 앞으로의 개발 방향을 정리해보려고 합니다.

- 컬러노트 400만 다운로드? 이제 시작이다.

처음 만나는 분들과 이야기를 나눌때 항상 왜 창업을 하셨어요? 왜 안드로이드를 시작하셨어요? 라는 질문이 나옵니다. 웹2.0 서비스를 해보려고 창업했고 그 목적은 지금도 변하지 않았습니다. 라고 말씀드립니다. 최신 스마트폰 앱개발자가 갑자기 웹2.0 이라는 한물간 단어를 언급하냐고 하실지 모르겠네요. 요즘 유행하는 말로 해보면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 플랫폼을 만들어보고자 했습니다. 그게 벌써 3년전 일이고 그 때 세운 목적은 단 하나 미국에서 웹서비스를 한번 운영해보겠다는 것이었습니다. 

크게 두가지 벽에 부딪혔는데 하나는 웹사이트 만들어서 해외진출할수 있는 가능성은 0.01%도 안되보인다는 것이었고, 글로벌 경제 위기로 투자는 기대하기 힘들다는 것이었습니다. 나름 멀티미디어 기반 모바일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기획하면서 구글 개발자 대회에서 상도 받으며 명성도 없었지만 기술적인 문제도 있었고, 서비스가 잘되도 비용을 감당할수도 없고, 확산시킬 가능성이 별로 없었습니다. 어떤 앱이든 히트하면 소셜화, 서비스화 할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일단 이런 저런 앱을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그 중 서비스화 할수 있다고 판단한 앱이 드로이드가 출시된다고 해서 아무 생각없이 1주일동안 뚝딱 만든 것으로 시작한 '컬러노트' 입니다. 근데 아직 서비스 연동은 되지 않았죠.

몇백만 앱 사용자를 확보하면서 글로벌로 서비스를 시작할수 있는 기반이 이제 간신히 되었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 클라우드 기반의 백업 및 노트 공유 소셜 서비스

컬러노트의 궁극적인 목적은 협업을 위한 소셜 노트 작성 서비스입니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는 여러 단계가 필요합니다. 일단 앱 사용자를 확보했고 그 다음 검증된 기능으로 서비스 사용자를 확보하고 나서 소셜화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소셜화까지 진행하는 앞으로도 2년은 더 걸릴것 같고 솔직히 서비스에 대한 사용자들의 수요는 그렇게 많을것 같지는 않습니다. 제가 미국 시장을 타겟으로 개발을 하는 이유는 간단합니다. 노트 서비스가 별로 수요가 많을것 같지는 않지만 그래도 5% 니치 시장만 공략해도 크기가 충분히 크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일단 다음 목표는 30만 서비스 가입자 확보입니다.

- 다른 운영체제로의 진출은?

컬러노트의 중심은 앱이 아니라 서비스입니다. 아이폰/블랙베리등에 직접 앱을 개발할 생각은 없습니다. 경쟁력있는 서비스 API의 개발과 확보로 다른 플랫폼의 노트 앱들에게 서비스의 제공하여 앱이 아닌 서비스를 확산하는 방향으로 개발하려고 합니다. 정말 매력적인 서비스가 되지 않는 이상 다른 앱개발자들이 API를 사용하게 만드는 것은 정말 어렵고 몇백만 가입자를 확보해야 가능한 일입니다. 하지만 한편으로 서비스내에서 API 사용 앱들을 지속적으로 프로모션해주고 노출시켜 주어 가치를 준다면 파트너도 충분히 확보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 항상 고민중.

적은 나이도 아니고 항상 어떻게 먹고 살야아 하나를 항상 고민합니다. 혼자서 개발하다 이제 겨우 둘이서 개발하고 자금도 없어 큰 서비스를 운영할수 있는 역량은 안되지만 여전히 돈을 벌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 기회보다는 정말 해보고 싶은  가능성 낮은 기회인 미국에서 사용되는 서비스 만들기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SW 경쟁력을 이야기 하면서 요즘 앱개발에만 주로 초점이 맞추어져 있는습니다만 더 넓게 봐서 SW의 경쟁력에서 서비스 경쟁력이 확보되는 것이 중요합니다. 물론 앱개발도 그중 아주 중요한 부분입니다만 그와 함께 글로벌한 서비스 플랫폼, 클라우드 플랫폼 등이 만들어지고 경쟁력이 확보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그 중 아주 작은 부분에서 도전을 하고 있는거구요.

가능성 낮은 길이지만 그래도 도전할수 있기에 즐거운 길이 아닌가 싶습니다. 앞으로 컬러노트 발전에 많은 도움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PS. 안드로이드도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고 있고 다시 블로깅도 해야하는데 오랜만에 글쓰려니 잘 되지가 않네요. 무료 앱만 개발하다보니 먹고 사는 문제도 해결해야하고 사무실 운영도 해야해서 시간이 많이 부족합니다. 내년 안드로이드 개발자들이 가야할 방향. 타운영체제와의 경쟁 등을 몇가지 토픽을 정리해보겠습니다.


신고
안드로이드펍 가기
Add to Google Read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atik jogja 2011.11.22 23: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식을 공유하는 것은 재미이다.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당신은 무엇을 쓰는 거죠?

  3. LED Tube Light 2011.12.01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3.0버전도 기대하겠습니다!

  4. rockywon 2011.12.11 2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감사하는 마음으로 쓰고 있습니다.
    클라우드와 공유는 정말 꼭 필요하다 생각합니다.
    특히 공유는 빨리 도입할수록 좋지 않을까 싶어요.

    모든 일 잘 되시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

  5. obat asam urat 2011.12.16 2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신은 내가 여기에 대해 한 시간 동안 책을 읽고 정말 유용한 블로그를 가지고. 저는 초보자이고 성공을 많이 내게 영감을 준다.

  6. 지나가다가... 2012.01.02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 전 컬러노트를 다운받아서 쓰다가 갑자기 경고문이 한글로 뜨길래, 허걱 이거 뭐야하고 검색해 보니 역시 한국분이 만드셨군요 (전 지금 미국에 있습니다). 근데, 한가지 드릴 말씀이 있어서요...

    미국의 의미가 '회색은 본질'님께 어떻게 다가올지는 모르겠지만, 미국에서 서비스한다...
    그냥 제 생각은 미국애들 좋은 일만 시키는 거죠.
    미국 교포들이 한국사람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미국에서 일하고, 먹고, 자고, 싸고(-_-;)하면 미국사람이죠.
    생각도 미국사람입니다.

    교포 1세대: 한국에 대해 무쟈게 욕해댄다. 다는 아니지만 태어나서 자란 나라 버리고 갈 때는 이유가 있겠죠?
    교포 1.5세대: 한국은 놀러가기는 좋은 나라, 하지만 한국에서 살라고 하면...
    교포 2세대: 한국에 대해 관심은 있다. 하지만, 그냥 노래, 영화 보는 정도. 거기서 끝.
    교포 3세대: 그냥 미국인.

    당연히 100%는 아니고 대부분이 그렇다는 거죠 (아마도 교포 3세대쯤 가면 거의 100%?)
    미국에서 2년 조금 넘게 살면서 느낀 점입니다.

    여기 가끔 TV보면 중국과 일본문화에는 굉장히 관심을 갖고 있는 것을 보면서 가끔 놀랄 때가 있습니다. 아참, 한국에 대해서는 아무 관심없다는 것에 대해서 더 놀라는구나...-_-;

    한국도 돈많이 벌면 이 사람들 보는 눈이 달라질 겁니다. 남북한 합해서 인구 늘어나고 경제규모 늘어나서 독일, 프랑스, 영국 같은 나라와 경제규모가 비슷해지면 (물론 몇 십년이 지나야 가능한 일이지만요...) 아무도 한국을 무시 못할 겁니다.

    공부마치고 한국으로 돌아가야하는 저로서는 여기서는 이방인입니다. 한국사람들 사이에서도 미국사람들 사이에서도 말이죠. 한국사람들 사이에서는 한국 욕하는데 같이 동참 안하니까 이방인되고요, 미국사람들 사이에서는 당연히 외국인이고요.

    미국과 중국의 사이즈가 글로벌 경제의 빈익빈 부익부를 만들어내는 것 아닐까요?
    암튼, 아침부터 지나가다 푸념을 늘어놔봤습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7. memory pillow 2012.01.13 0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용 컴퓨터에 대한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을 수 절 도와 주셔서 감사합니다. 나는 또한 최고의 상태에서 노트북을 유지하는 최선의 방법 중 하나 하나의 컴퓨터의 상단을 통해 일치하는 하드 플라스틱 타입 소재의 경우, 혹은 껍질을 것으로 확신합니다. 그들은 자연 케이스에 완벽하게 맞도록 제작되므로 보호 장구 이런 종류의 고유 모델 것입니다. 당신은 공급 업체에서 직접 구입하거나, 그들이 당신의 노트북을위한 경우에는 타사 장소를 통해, 그러나 그 모든 노트북은이 시장에서 지출 할 수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전에, 귀하의 조언에 감사드립니다.

  8. pikalaina 2012.01.25 14: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존에 탑재하고 있던 OpenGL ES, OpenMAX IL에 이어서 OpenSL ES, EGL 등의 Khronos의 오픈 스탠다드를 추가적으로 Native 영역에서 채택함으로써 앞으로 멀티미디어 관련 하드웨어 분야의 발전을 통한 안드로이드의 시스템 성능 향상도 기대할수 있게 되었습니다.


  9. naranjas a domicilio 2012.02.18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연히 100%는 아니고 대부분이 그렇다는 거죠 (아마도 교포 3세대쯤 가면 거의 100%?)
    미국에서 2년 조금 넘게 살면서 느낀 점입니다.

  10. jual celana 2012.02.28 2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그냥 내 프로젝트 연구에 관련 블로그 게시물에 대해 탐색하고 있었고, 난 당신을 발견하는 일이.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11. seragam sekolah 2012.02.28 2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것은 나를 위해 정말 훌륭한 읽기입니다. 당신은 내가 본 최고의 블로거 중 하나임을 동의해야합니다. 이 유용한 기사를 게시 주셔서 감사합니다.

  12. Humidifier reviews 2012.03.05 0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ice article, i just finished bookmarking it for future reference . i would love to read on future posts. how do i configure the rss again thanks

  13. celana jeans 2012.03.11 1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흥미로운 정보를, 당신이 의견을 공유하기로 결정 매우 기뻐요. 위대한 일을 계속.

  14. cialis 2012.03.13 1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You know it's really popular and wide-spread phenomenon for all people especially women!

  15. Calgary seo 2012.04.18 2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此公告是奇妙,你已經做了一個奇妙的研究。它幫了我很多。非常感謝。歡迎訪問我的採購組合照明的網站。

  16. kiwi fruit 2012.04.27 05: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這一信息後的感謝。它幫助了我很多東西。它給了莫想法如何使更多的錢在營銷業務。我希望很多人訪問這個網站,這樣他們就可以很容易地了解這一信息後。

  17. clenbuterol 2012.04.29 0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이네요~
    잘 읽어보고 갑니다 ^^
    항상 응원합니다 회색님!

  18. steroids online 2012.04.29 0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나 도전하시는 모습이 멋지십니다. 꼭 좋은 성과 있으실 거라 믿습니다.

  19. OBEY Snapback 2012.04.30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름 멀티미디어 기반 모바일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기획하면서 구글 개발자 대회에서 상도 받으며 명성도 없었지만 기술적인 문제도 있었고,

  20. comprare cialis 2012.05.05 0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這是一個好片寫這個特定主題的隊友。我在想,如果我可以用我的網站上寫了,我將它連結到您的網站雖然。如果這是一個問題,請讓我知道,我會馬上把它記下來。

  21. technical writers 2012.05.10 1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400 만 응용 프로그램 다운로드는 엄청난 숫자이며, 이러한 애플 리케이션의 창조자는 재정적으로 꽤 잘 완수해야만